대구메트로환경 ‘친환경 세제’로 일제 교체

22일부터 환경오염 가능 제품 사용금지, 친환경사업장으로 변신 가속

김미영기자 | 기사입력 2019/11/25 [15:47]

대구메트로환경 ‘친환경 세제’로 일제 교체

22일부터 환경오염 가능 제품 사용금지, 친환경사업장으로 변신 가속

김미영기자 | 입력 : 2019/11/25 [15:47]
    전동차 하부 세척 작업


[ 사건의내막 대구경북 / 대구 ] 김미영 기자 : = 도시철도의 청결과 위생을 책임지고 있는 대구메트로환경이 지난 22일부터 100여 개 전 사업장에서 사용하는 세제를 친환경 인체 무해품목으로 일제히 교체했다.

환경오염과 인체에 해를 끼칠 수 있는 청소 세제에 대해 지난 9월 교체 방침을 세우고 새로운 세제를 시범 사용한 결과 두 달여 만에 실행에 들어갔다.

전 직원의 건강 보호를 위해 바닥왁스제, 살균소독제, 박리제, 유리세정제, 방청윤활제 등 총 40여종의 세제를 사용 금지했으며 사업장마다 따로 사용하던 청소 용품을 보건관리자와 안전관리자의 책임하에 친환경 제품을 사용하기로 했다.

과거 사용하던 제품들은 보다 쉽게 찌든 때를 없애고 악취를 제거할 수는 있었으나 독성이 강해 인체에 해로울 뿐 아니라, 환경오염을 유발할 가능성을 지적받아 왔다.

이 회사 직원 대부분은 법이 정한 특수건강검진 대상자로 세제 이외 환경오염 유발 청소기기와 장비에 대해서도 교체를 추진하고 있으며 친환경 제품 이외 보고되지 않은 청소 용구를 사용할 경우에는 반드시

보건환경담당자에게 신고토록 조치하는 등 친환경사업장으로 변신을 가속화 하고 있다.

김태한 사장은 “직원들과 도시철도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건강이 보호될 수 있도록 청소 용구를 바꾸고 작업환경측정을 강화하는 등 근무환경을 개선하겠다”며 “비록 비용이 더 들더라도 공공서비스기관에 걸맞게 환경문제에도 앞장서 시민의 신뢰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대구시 관련기사목록
  • 대구시 긴급 생계자금 논란, 사실은 이렇습니다.
  • 대구시설공단, 쏟아지는 온정에 코로나19 극복의지 다져
  • 정세균 총리, 대구 기부물품 관리 현장 점검
  • 한국물기술인증원 성장의 날개를 달다
  • 국무총리 담화, 마스크 5부제 본격시행에 즈음하여 국민께 드리는 말씀
  • 국무총리 담화, 마스크 5부제 본격시행에 즈음하여 국민께 드리는 말씀
  • 대구시내 신천지 교회 관련 시설 집회예배 등 금지
  • 힘내라! 대구·경북, 우리도 함께 하겠습니다!
  • 달빛동맹 광주, 대구 농업인 위해 마스크 2천장 전달
  • ‘코로나19 의료진 감사합니다’ 대구의료원에 쏟아지는 크고 작은 온정들
  • 대구시설공단 사격팀, 기부릴레이 동참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관련 정례브리핑(17보)
  • 대구시,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관련 정례브리핑(16보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관련 정례브리핑(15보)
  • 병협 임영진 회장, 28일 대구 현장방문 긴급대책회의
  • “대구시민 여러분 힘내세요”배우 성훈, 대구시에 손 소독제 전달
  • 대구시,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관련 정례브리핑(14보)
  • “대구시민 여러분 힘내세요”배우 손예진, 코로나-19’성금 1억원 기탁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대응 관련 정례브리핑(13보)
  • 정세균 총리 대구 방문 워딩
  •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