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버섯배지 관리센터 구축 공모사업 선정

도내 최대 버섯주산지, 버섯폐배지 친환경 웰빙 사료로 재활용

김미영기자 | 기사입력 2019/04/30 [12:12]

경주시, 버섯배지 관리센터 구축 공모사업 선정

도내 최대 버섯주산지, 버섯폐배지 친환경 웰빙 사료로 재활용

김미영기자 | 입력 : 2019/04/30 [12:12]

▲ 경주시, 버섯배지 관리센터 구축 공모사업 선정(버섯재배사)     © 김미영기자


경상북도 내 버섯생산 1위인 경주시에서 버섯 수확 후 발생하는 폐배지를 폐기물로 버리지 않고, 축산농가 사료로 재활용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경주시 내남면에 위치한 농업회사법인 ㈜다인(대표 곽용기)에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5억원 규모의 ‘2019년 버섯배지 관리센터 구축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오는 2020년까지 ‘수확후배지 재활용센터’를 설립할 계획이라고 29일 밝혔다.

 

버섯 대량생산 체계로 생산량이 증가하면서 버섯 수확 후 발생하는 폐배지 발생량 또한 늘어나고 있지만, 폐배지가 폐기물로 분류되어 안정적인 처리는 물론 처리비용 부담으로 버섯재배 농가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현실이다.

 

이에 폐배지를 활용하기 위한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으며 지난 2010년 버섯 재배에 사용된 후 버려지는 배지를 축산농가의 발효사료로 활용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폐배지를 사료자원으로 재활용할 수 있는 길이 열리게 됐다.

 

특히 경주지역은 도내 1위의 버섯주산지로 안정적인 원료 수급이 가능하고, 전국 최대 수준의 한우 생산지로 폐배지를 활용한 축산사료 및 농가 퇴비 공급을 통해 농축산농가 경영비 절감효과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곽용기 대표는 “곡물이 주원료인 버섯배지는 친환경적인 원료임에도 그동안 재활용되지 못하고 대부분 버려져 재처리 비용과 시간 등에 어려움을 겪어 왔다”며, “환경오염 요인을 없애고, 웰빙 사료원료를 만들겠다는 고심 끝에 이번 수확 후 배지 재활용센터 구축사업에 적극 응모해 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재오 농업유통과장은 “버섯 수확후배지 재활용센터 구축으로 지역 버섯재배 농가의 숙원사업을 해소하고, 양질의 사료원료를 저렴하게 농가에 공급함으로써 버섯산업 활성화는 물론 농가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경주에서 생산되는 양송이, 새송이, 표고버섯 등은 우수한 식감과 뛰어난 저장성으로 국내 판매는 물론 베트남, 홍콩, 싱가포르, 호주 등 지속적으로 수출 판매망을 확대해 오고 있는 효자 상품으로 알려져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주시 관련기사목록
  • 경주시, 논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접수
  • 경주시 황남동, 함께하는 코로나19 방역
  • 친절한경자씨,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의료진에 응원담은 도시락 배달
  • 제48회 신라문화제 콘텐츠 공모 심사 결과 발표
  • 전국한우협회 경주시지부 끊임없는 나눔
  • 경주교육지원청, 코로나19 대응 업무 협의
  • 경주시, 특별 공동 담화문
  • 제31대 경상북도 경주교육지원청 서정원 교육장 취임
  • 경주시, 시유재산 상가건물 임대료 감면 추진
  • 경주시 코로나19 일일 대응상황
  • 경주시 보건소, ‘코로나-19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운영 실시
  • 경주시 마스크 부족사태 긴급대응
  • 경주시 코로나19 발생 현황 브리핑
  • 경주에서 40대 남성 사망자 코로나19 감염 확진
  • 주낙영 경주시장, 경북도내 코로나19 확진자
  • 경주시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 회의 개최
  • 경주시 성건동, 코로나19 예방 거리캠페인 실시
  • 경주시, 2020년 신규 공무원‘임용장 수여식’개최
  • 귀농 안정 정착! 경주시와 함께 해요!
  • 경주시 올해 인구증가 원년의 해 '주낙영 경주시장 다둥이 가족 격려'
  •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