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경송설산악회, 정기산행으로 건강과 향우애 다져

김미영기자 | 기사입력 2020/06/16 [20:37]

재경송설산악회, 정기산행으로 건강과 향우애 다져

김미영기자 | 입력 : 2020/06/16 [20:37]

 

▲ 재경송설산악회, 정기산행으로 건강과 향우애 다져  © 김미영기자


[한국아이뉴스/김천시]=김미영 기자=
재경송설동창회 산악회는 6월 13일(토) 관악산에서 송설동문 40여명이 모인 가운데 정기산행을 개최했다.

 

6월 정기산행은 사회 각계각층에서 활동 중인 회원들이 교류할 수 있는 화합의 장으로 마련이 되었다.

 

특히 서울사무소(소장 임창현)에서는 송설 출신 직원(김성훈, 송설 63회)이 참석하여 김천시의 위상을 드높이고 있는 수도권 내 단체와의 유대를 단단히 했다.

 

올해 처음으로 진행된 이번 산행 내 주요 행사에는 신규 동문회원 소개가 있었으며, 특히 참석인원 중 기수별로 35년까지 차이가 나 자랑스러운 동문회 역사가 이어짐을 확인할 수 있었다.

 

참석 회원 모두가 기본 소임과 예의를 지키면서도, 동문 산악회 발전을 위한 마음을 아끼지 않았고, 최연장자(김종연, 송설 28회)인 회원은 ‘백살까지 두발로 걸어서 산행하자’는 구호를 외치며 굳건한 동문회원들의 발전을 결의하였다.

 

한편, 재경송설산악회에서는 7월 또 다른 정기산행을 추진하고 있으며, 코로나 사태가 산발적으로 이어지는 상황에서 회원들의 건강을 지키고 경제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방향으로 계획하고 있다.

 

재경송설동창회는 수도권 내 오랜 연혁을 가진 김천중·고등학교 졸업생들의 단체로 정기적인 모임을 통해 유기적인 관계를 형성하고 있으며, 특히 장학금 기부 등에 지원을 아끼지 않는 자랑스러운 출향단체 중 하나이다.

 

또한 앞서 4월 3일 송설경영인협의회(회장 최진상)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별성금 6,070만원을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부하는 등 지역의 위기극복에도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아울러, 재경송설산악회에서는 ‘코로나-19에 따른 위기 하에서도, 고향을 잊지 않는 회원들의 마음을 모을 수 있는 기회로 뜻깊게 생각하며, 끝으로 시민 모두의 정성과 노력으로 코로나19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백살까지 두발로 걸어서 산행하자 관련기사목록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