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천북면, 블루베리 농가 일손돕기 나서

김미영기자 | 기사입력 2020/06/24 [21:17]

경주시, 천북면, 블루베리 농가 일손돕기 나서

김미영기자 | 입력 : 2020/06/24 [21:17]

 

▲ 경주시, 천북면, 블루베리 농가 일손돕기 나서  © 김미영기자


[한국아이뉴스/경주시]=김미영 기자=
경주시 천북면행정복지센터는 21일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블루베리 재배 농가를 돕고자 전 직원이 함께 일손돕기에 나섰다.

 

이번 농촌일손돕기는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인력수급이 원활치 못해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공무원들이 자발적으로 나섬으로써 이뤄졌다.

 

블루베리는 고소득 작물이지만 수작업으로 수확을 해야 되어, 특히 심각한 일손부족을 겪고 있다.

 

농가에서는 요즘 매일 수확을 해야 하는 시점에 일손이 부족해 걱정이 많았는데,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찾아와 도움을 준 직원들에게 연신 고마움을 전했다.

 

정주용 천북면장은 “농촌 고령화에 코로나19 까지 겹쳐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면에서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정주용 천북면장은 “농촌 고령화 관련기사목록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