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영천시, 장마철 벼 도열병 예방하자

벼 도열병 확산, 적기방제 당부

김미영기자 | 기사입력 2020/07/31 [22:07]

경북영천시, 장마철 벼 도열병 예방하자

벼 도열병 확산, 적기방제 당부

김미영기자 | 입력 : 2020/07/31 [22:07]

 

▲ 경북영천시, 장마철 벼 도열병 예방하자  © 김미영기자


[한국아이뉴스/ 경북영천시]=김미영 기자=
영천시는 장마철을 맞아 벼 도열병 발생이 우려되고 있어 사전예찰과 초기방제 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근 장마철의 다습한 환경이 계속되면서 비료기가 많아 잎색이 짙은 논과 댐 주변 및 산간지 논에서 급성 ‘잎도열병’이 빠른 속도로 확산되고 있어 더욱 주의를 요한다.

 

도열병은 벼에 가장 큰 피해를 주는 병으로 저온 다습한 환경과 낮은 일조량에서 많이 발생하며, 어린 잎, 줄기, 이삭목에도 발생한다. ‘잎도열병’을 제대로 방제하지 못하면 이삭(목)도열병으로 연결되어 많은 수량 감소를 초래한다.

 

도열병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세심하고 지속적인 관찰이 필요하고, 병이 발생하기 전 예방차원에서 등록약제를 살포해야 한다. 살포 할 때는 도열병뿐만 아니라 잎집무늬마름병, 먹노린재 등 다른 병해충 약제도 같이 살포해주는 것이 좋다.

 

또한 질소질 비료의 과용을 피하고, 논으로 찬물이 유입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

 

매년 병 발생이 심한 지역에서는 저항성 품종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영천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비가 그친 뒤에 예방방제를 해 주고 도열병이 발생한 필지에는 적용약제를 살포해 병이 확산하는 것을 막아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영천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관련기사목록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